Home / Fashion Trend / Beauty / 피부 노화, 미리 알고 관리해 아름다워지자!

피부 노화, 미리 알고 관리해 아름다워지자!

171214_11주름은 피부 진피층의 콜라겐과 탄력섬유가 소실되면서 피부 표면에 골이 생기는 현상을 뜻한다. 비교적 눈에 잘 띄어 사람의 인상을 결정하는 주름은 피부탄력도가 높은 젊은 피부에서는 잘 발생하지 않기 때문에 노화의 상징으로 여겨지기도 한다.

하지만 이러한 노화 현상이 40~50대 중년층의 전유물이라고 생각하면 안 된다.성인의 경우 콜라겐이 1년에 약 1%씩 감소하며,본격적인 피부 노화는 25세부터 시작된다.매스컴에 보도된 한 일본 연구에 따르면 25~56세 여성의 주름 형태를 분석했더니, 피부 주름의 생성 모드가 급격히 바뀌는 나이가 ’33세’에 불과하다는 결과가 나왔다.

바노바기 성형외과 반재상 원장은 “최근 젊은 여성 중에는 과도한 업무, 잦은 야근, 불규칙한 생활 습관등으로 이마와 입가,눈가 주름이 예상보다 빠르게 나타나 스트레스를 받는 이들이 많다”며 “주름은연령,생활습관,유전적 성향 등 원인이 다양한 만큼 평상시 본인에게 적합한 방식으로 예방해야 하며 이미 생긴 주름일 경우엔 쉽게 개선이 어렵기 때문에 보다 적극적인 해결책을 찾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연령에 따라 주름 잘 생기는 부위 달라
효과적인 피부 노화 관리를 위해서는 연령별 얼굴 특징 및 조직을 잘 이해하고 있는 것이 중요하다. 연령에 따라 주름이 잘 생기는 부위가 다르기 때문이다.

20대는피부가 처져 생기는 주름보다 표정주름과 잔주름이 시작되는 시기다. 또한 외부환경이나심신의 피로로 인해 지성이나 건성피부로 변하기 쉽고 눈이나 입 주위 등이 부분적으로 건조하고 거칠어지므로 수분과 보습에 신경을 써줘야 한다.

30대는본격적으로 주름이 생기는 시기이며,특히미간이나 콧등은 피부가 약하고 탄력섬유와 콜라겐 섬유가 부족해 쉽게 잔주름이 생긴다. 미간주름이나 콧등주름은 단순한 노화의 문제가 아니라미간에 힘을 주거나 얼굴을 찡그리며 웃는 등표정습관에 의해서 나타나는 주름이다. 때문에미간 근육 등 표정근육이 수축하는 방향과 직각으로 이마, 미간, 콧등, 양쪽 눈가 등에 주름살이 형성되는 특징이 있다.

또한30대가 되면 피부 기능이 서서히 둔화되면서 피부가 거칠어지고 트러블이 자주 일어난다. 이때 묶은 각질이 피부 위에 두껍게 쌓여 있으면 자연히 피부의 신진대사가 저하돼 노화도 쉽게 발생하므로 먼저 각질관리로 피부의 신진대사가 활발해지도록 해야한다.

피부의 노화현상이 두드러지게 나타나는 40대는 이마 등에 주름이 확실히 눈에 띄고 각질층이 두꺼워져피부톤이 칙칙해지기 쉽다. 또한피부 잡티, 잔주름 등이 잘 보이며 피부결이 부쩍 거칠어지는 시기다. 특히 피지선의 기능 저하로 피부의 윤기와 탄력이 떨어지면서 눈 밑 처짐, 눈가 잔주름 등으로 인상이 다소 안 좋아 보일 수 있으므로 눈가 주름을 신경 써서 관리해야 한다

50대는피부의 지방층, 콜라겐, 엘라스틴 섬유가 진피층에서 감소하기 시작한다. 또 피부의 자생력이 감퇴해 피지 분비가 감소하면서 탄력 저하와 수분부족이 일어나게 된다. 이 때문에 50세 전후로이마, 눈꺼풀, 뺨 등에 피부의 늘어짐이 나타나게 된다. 특히 뺨과 목둘레의 피부가 처지면서 깊은 주름이 생기기 쉽다.목은 피로를 많이 느끼는 만큼 긴장감이 더해져 주름이 쉽게 생길 수 있으므로, 평소 고개를 자주 뒤로 젖혀주어 목의 피로를 풀어줘야 한다

▶피부 노화도 유전!미리 알고 예방하자
당뇨나 고혈압이 유전적 성향이 강하듯 피부건강도 유전적인 요인이 작용한다. 지금은 건강한 피부일지라도 유전적 영향에 따라 급격하게 변할 수도 있다.

피부건강을 결정하는 중요한 항목으로 피부노화, 탄력, 색소침착을 꼽을 수 있다. 무작정 비싸고 좋은 화장품을 사용할 것이 아니라 이 세 가지 항목에 영향을 미치는 타고난 유전자의 상태를 먼저 확인하고 그에 따른 피부 관리법을 선택해야 한다. 성형외과피부과에 방문하면 현재 자신의 피부상태를 체크할 수 있으며 피부탄력, 색소침착, 유수분 밸런스 등 상세한 결과를 알 수 있다.

하지만이미 주름이 생긴 경우라면 생활습관과화장품만으로는 눈에 띄는 개선이 어려우며, 옅어지기까지도 굉장한 시간이 걸린다. 노화 현상을 근본적으로 개선하고 싶은 이들은 ‘탄력밴드 리프팅’을 고려할 수 있다.

탄력밴드 리프팅은 세계적인 재건성형 권위자인 이탈리아의 세르지오 카푸로(Dr. Sergio Capuurro) 박사가 개발한특수 소재 밴드를 이용한 방법으로노화된 탄력조직을 재건하는 개념의 새로운 리프팅 시술이다.강한탄성이 있는 특수 밴드를 안면조직 내에 삽입해 당겨주면 마치 인대처럼근육 움직임에 따라 유연하게 늘어났다 복원된다. 특히 인체조직 결합력이 우수해 안정적이고 이물감이 없으면서 효과가 자연스럽다는 점에서 만족도가 높다.

반 원장은 “동안 열풍으로 최근 젊은층도 일찍부터 안티에이징 관리를 시작하게 되면서 과거 중장년층에 인기 있던 리프팅 시술은 이제 젊은층까지 수요자 폭이 크게 넓어졌다”며 “특히 탄력밴드리프팅은 귀 뒤쪽으로 미세절개만 해 수술하면 늘어진 턱라인을 개선하는 데 효과적이고, 수술 후 부기가 적어 회복이 빠르다”고 말했다.

<기사 : 조이뉴스24 제공>
<사진 : 바노바기 성형외과 제공>

Check Also

img1227_5

효연, 리즈미모 갱신한 신의 한 수는?

소녀시대 효연이 눈썹에 변화 …